달서 푸르지오 시그니처 미분양 아파트 분석 - 정보 저장소
반응형

달서 푸르지오 시그니처

본리 죽전 프리미엄 라인의 정점을 노리다

안녕하세요. 달서 푸르지오 시그니처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달서 푸르지오 시그니처는 대구광역시 달서구 본리동에 위치할 예정이며, 아파트 993세대와 오피스텔 164실로 2026년 3월 입주예정입니다. 최고 49층 높이의 단지로 도심 전망이 좋아 랜드마크 단지를 노려볼만합니다. 또한 단지에서 300m 내에 대구덕인초등학교와 새본리중학교가 있어 도보 통학이 가능하며, 대건고등학교, 효성여고, 본리도서관도 인접했습니다. 또한 주변에 학원도 많이 위치해있어 부모님들이 만족할만한 교육환경을 갖추었습니다. 인근에는 학산공원이 있어 산책하기에도 좋으며, 시청이 근처로 이전 예정되어 있어 추후 시청 이용 시에도 편리한 점이 있습니다. 대형마트는 도보권에는 없지만 자차로 5~10분 내에 홈플러스가 있습니다.

매력적으로 다가오지 못한 달서 푸르지오 시그니처

청약은 2월 14일부터 17일까지 진행되었고 2월 23일에 당첨자가 발표되었습니다. 하지만 결과는 굉장히 많은 미분양이 속출했습니다. 84타입 아파트 기준 1순위 경쟁률이 최저 0.02:1부터 0.09:1까지 미분양률이 굉장히 높았습니다.

위치적으로는 나쁘지는 않았으나 주변 시세대비 높은 분양가와 향후 주위에 공급 예정인 아파트가 많아 대구 주민분들에게 매력적으로 다가오지는 못한 것 같습니다. 

실제 500m 내에는 뉴센트럴 두산위브더제니스, 달서 롯데캐슬센트럴스카이, 달서 코아루더리브, 죽전역 태왕아너스, 해링턴플레이스 감삼 3차 등 총 8개 단지가 입주 예정이며, 총 3000세대가 넘습니다. 

"분양가가 확장비까지 포함하면 6억 중반에서 7억인데 이건 좀 심한 듯합니다."

"청약 신청한 사람도 계약에서 포기할 듯"

"공급이 많아서 미분양은 사도 됩니다. 반대로 공급이 없으면 못 사니까요."

보통은 긍정적인 이야기가 많은 호갱 노노에서조차 아쉬운 말들이 많은 것을 보면 현재 암울한 분위기를 느낄 수 있습니다. 다만 실거주 목적으로 선착순 분양신청을 계획하시는 분들이 보이긴 합니다.

달서 푸르지오 시그니처를 분석해보자

달서 푸르지오 시그니처도 '브역대신평초'의 기준을 세워 분석해보도록 하겠습니다. 

브랜드: 푸르지오는 대우건설의 아파트로 21년도 시공능력 평가 5위를 차지한 브랜드입니다. 참고로 1위는 래미안, 2위 힐스테이트, 3위 자이, 4위 더샵이 되겠습니다. 

역세권: 보통 지하철 500m 반경 내외로 도보 5분 정도인 지역을 역세권으로 봅니다. 죽전역까지 약 1.3km로 도보 20분 거리입니다. 지하철역과 거리가 멀어 아쉬움이 남습니다.

대단지: 일반적으로 1000세대 이상을 대단지로 분류합니다. 달서 푸르지오 시그니처는 아파트 993세대로 대단지로 볼 수 있습니다.

신축: 앞으로 지어질 아파트이므로 당연히 신축이며, 보통 5년 이내를 신축이라 합니다.

평지: 언덕이나 지대가 높은 곳이 아닌 평지인 곳을 말하며, 달서 푸르지오 시그니처는 경사도가 낮아 평지로 볼 수 있습니다.

초품아: 덕인초등학교와 254m 거리로 초등학교와 매우 가까운 편으로 볼 수 있습니다. 역세권과 비슷한 기준을 두고 판단하면 될 것 같습니다. 다만 초등학교의 경우 어린아이들이기 때문에 횡단보도를 건너냐 건너지 않느냐도 고려하시는 부모님들이 많아 참고하면 좋을 듯합니다.

 

위 내용들을 토대로 본다면 브랜드와 대단지, 신축, 평지, 초품아 기준을 충족하는 아파트이지만 그만큼 주변 대비 분양가가 비싸고 하락장이 진행 중인 대구지역이라 상대적으로 인기가 적습니다.

대구는 2021년부터 2024년까지 적정 아파트 수요량보다 공급량이 훨씬 많습니다. 하지만 그 이후 공급량이 줄게 되면서 조금씩 하락장에서 벗어나게 될 거라 추정됩니다. 이것으로 본다면 달서 푸르지오 시그니처는 2026년 입주 예정으로 하락장을 지나서 입주가 시작되므로 추후에는 어느 정도 가격 방어가 될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참고로 아파트 수요와 공급량은 '부동산 지인'이라는 사이트를 통해 정보를 얻을 수 있습니다.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